본문 바로가기
2013년 계사년 기록

산원초 산원의 이야기 바람따라 길따라 산따라 인연따라 그리 살랍니다. 하 하 하

by 草心 2013. 4. 9.
728x90

 

 

 

이 점심은 현 대법원 전산실에 다니는 산원의 친동생이 사준 밥이라서 이곳 방에 남겨 둡니다 하 하 하

 

도심지 와 산원은 아니 어울리는듯 ㅎㅎㅎ

 

 

 

 

 

역시 대중교통이 최고입니다 ㅎㅎ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요기 지인님 선약이 잇어서리 잠시 당겨 왓읍니다

 

 요기두 ㅎㅎㅎㅎ 기밀 입니다

 

 

이시간 이후 잠수 입니다

수고 하세요

 

728x90

댓글0